베트남 바이어초청 수출상담회 200만불 계약

지역중기청, 25개사 참여

33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김문환)은 16~17일 베트남 바이어초청 수출상담회를 통해 수출컨소시엄 사업에 참여중인 지역 내 우수기업 25개사가 200만 불의 신규 수출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광주·전남지역 수출컨소시엄 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의 지원을 받아 사단법인 미래발전협의회가 주관하고 베트남 진출을 목표로 하는 25개 기업으로 구성돼 있다.

협의회는 현지 시장조사, 해외마케팅 및 홍보 등 사전준비를 거쳐, 지난 3월 베트남에서 현지바이어 70여명과 참여기업들의 상담회 및 계약식을 진행한 바 있다.

이번 수출상담회는 지난 베트남 상담회를 통해 발굴한 베트남 빳장 경제인협회 등 20여명의 우수 바이어들을 국내로 초청하여 컨소시엄 참여기업들과 상담 기회를 마련하는 자리이다.

협의회 소속 25개사가 참가한 이번 상담회는 개별상담 이전에 각 업체 대표들이 직접 상품을 설명하며 베트남 바이어들의 관심을 끌었고, 문화교류 행사를 통해 양국 기업들이 신뢰를 구축하는 시간을 가졌다.

고려홍삼(대표 박종실), 벨라지안(대표 김성재) 등 25개 업체가 200만 달러의 신규 계약을 체결해 연초부터 이어진 현지마케팅 활동의 결실을 거뒀다는 평가다.

김문환 청장은 “베트남 기업인들과의 교류행사는 베트남에 지역 중소기업들이 제품을 홍보하고 판로를 개척할 수 있도록 마련한 자리”라며 “경쟁력 있는 수출컨소시엄을 발족해 우수기업들의 해외 판로개척 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박간재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