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민을 위한 문화 공간 ‘광주대 호심미술관’

광주시 미술관 등록완료, 광주대 극기관 1층에 조성

66
최근 개관한 광주대 호심미술관. 광주대 제공 편집에디터
최근 개관한 광주대 호심미술관. 광주대 제공 편집에디터

광주대학교가 지역민을 위한 문화예술 공간을 마련해 주목받고 있다. 최근 학교 ‘극기관 ‘ 1층에 마련한 ‘호심미술관’이다.

광주대는 최근 광주시로부터 미술관 등록을 마치고 본격적으로 운영에 나섰다.

광주대 호심미술관은 전시회 등 지역주민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이를 위한 공간으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또 호심미술관을 통해 교수와 학생의 특별기획전을 지원, 문화예술 정체성을 확립하고 미술연구와 교육활동 등을 적극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광주대 호심미술관은 조명과 항온, 항습설비는 물론 냉·난방시설이 완비된 공간으로 조성됐으며 첨단 영상시설을 갖추고 있다. 관람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주말과 공휴일에는 휴관이다.

호심미술관 최준호 관장은 “제도권으로 진입한 호심미술관이 대학 미술문화의 가치창출을 선도하고, 학생과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미래지향 생태미술관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홍성장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