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실리콘밸리서 전방위 협력체계 구축

이용섭 시장, 인공지능연구소·벤처캐피탈과 협약

70
이용섭 광주시장이 7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실리콘밸리 PARC 연구소를 방문해 마커스 라르손 PARC 연구소 부사장, 김문주 박사, 광주지역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 기업 8개사 대표자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주시 제공 편집에디터
이용섭 광주시장이 7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실리콘밸리 PARC 연구소를 방문해 마커스 라르손 PARC 연구소 부사장, 김문주 박사, 광주지역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 기업 8개사 대표자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주시 제공 편집에디터

광주시가 미국 실리콘밸리 내 인공지능(AI) 관련 연구소와 벤처캐피탈 등과 잇따라 협약을 맺고 인공지능 산업 발전을 위해 적극 협력키로 했다.

8일 광주시에 따르면 ‘인공지능 대표도시 광주’의 미래 비전을 찾기 위해 미국 실리콘밸리를 방문중인 이용섭 광주시장은 7일 오전(현지시간) 팔로알토연구소(PARC)와 인공지능(AI)기술협력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어 오후에는 빌더스 벤처캐피탈과 기업 투자 협력에 관한 협약(MOU)을 체결했다.

팔로알토연구소는 광주 인공지능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조성사업과 관련해 광주지역 중소기업이나 스타트업에 상용화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지역 기업들의 특성을 활용한 새로운 기술과 제품 개발연구도 지원한다.

지난 1970년 ‘제록스사 연구소’로 출발한 팔로알토연구소는 마우스와 아이콘으로 프로그램을 실행하는 그래픽사용자환경(GUI)을 최초 개발했으며 아이패드보다 19년 앞서 태블릿피시(파크패드)를 개발하는 등 컴퓨터와 통신 분야에서 획기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최근에는 인공지능기술을 미용, 금형 제조업, 카메라 등에 활용하는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빌더스 벤처캐피탈은 우수 기술과 잠재력을 가진 스타트업을 발굴해 집중 투자하는 기업으로 선투자는 물론 후속조치까지 철저히 관리해 스타트업의 안정적인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빌더스 벤처캐피탈은 이번 협약에 따라 광주지역 인공지능산업 스타트업들의 경쟁력과 구체적인 투자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서는 광주지역 유망기업인 ㈜넷온(대표 명홍철), 공간정보(대표 김석구), 지니소프트(대표 김도현)의 투자설명회가 이어졌다.

이용섭 시장은 “실리콘밸리에서 실용적 기술연구·개발로 인공지능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팔로알토연구소와 협력기반이 마련돼 광주가 인공지능 클러스터 사업을 추진하는 데 탄력을 받게 됐다”며 “팔로알토연구소 광주 분원 설치와 헬스케어 분야 등의 공동연구를 검토하기로 한 것도 의미있는 성과다”고 평가했다.

이 시장은 “광주와 실리콘밸리 간에 긴밀하게 소통하고 협력할 길이 열렸다”며 “이들이 먼저 4차 산업혁명의 동반자라며 손을 내밀었고 우리는 ‘We are one team’으로 화답했다. 그 One에는 첨단기술과 일자리, 미래산업이 있다”고 강조했다.

김정대 기자 nomad@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