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청소년 인권 어떻게 볼 것인가”

10일 5·18교육관서 수요인권강좌

103
광주시청 전경. 광주시 제공 편집에디터
광주시청 전경. 광주시 제공 편집에디터

동화작가 이기규씨가 광주를 찾아 아동인권 강의를 펼친다.

7일 광주시에 따르면 2019년 제15기 수요인권강좌가 오는 10일 오후 3시 광주 서구 치평동 5·18교육관 대강의실에서 개최된다고 7일 밝혔다.

아동인권(어린이·청소년 인권)을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강좌는 이기규 동화작가가 강의를 맡는다.

이 강사는 서울시 어린이·청소년 인권위원, 국가인권위원회 인권교육 전문위원 등을 지냈다. 현재 어린이·청소년 책 작가연대 회원, 동화작가로 활동하며 아동 권익 옹호를 위해 힘쓰고 있다.

이번 강좌에서는 어린이·청소년 인권의 현실을 알아보고 어린이·청소년을 어떻게 인권적으로 바라볼 것인가에 대해 고민하는 시간을 갖는다.

또 부모들과 어른들이 쉽게 실천할 수 있는 어린이·청소년 인권보장방법을 알아본다.

수요인권강좌는 광주시가 각종 정책을 수립하고 집행하는 공직자의 인권행정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한 프로그램으로, 11월까지 진행된다.

수강은 일반시민 누구나 가능하다.

김정대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