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중동시장개척단, 1832만달러 수출 MOU 성과

25

광주시는 중동지역 해외시장개척단이 22~28일 두바이 등 중동지역에서 수출상담회를 개최한 결과, 총 1832만달러 규모의 수출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올해 들어 최고 성과다.

중동 시장개척단은 지역 중소기업 11개 사가 참여한 가운데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터키 이스탄불 등지에서 7131만달러 규모의 수출상담을 거쳐 12건(1832만달러)의 수출MOU를 체결했다.

지난 3월 인도 413만달러, 4월 일본 158만달러, 5월 러시아·독일 507만달러, 6월 동남아 617만달러 등 타 지역 시장개척단보다 3~12배 높은 실적이다.

에너지저장시스템(ESS)을 생산하는 인셀㈜은 이스탄불 신재생에너지 발전소 시공사인 Z사와 780만달러 규모의 MOU를 체결하고 내년 상반기부터 풍력연계형 에너지저장시스템 공동프로젝트를 추진할 계획이다.

플라스틱 레진 전문 공급업체인 ㈜팬캐미칼은 두바이와 이스탄불에서 총 3건 700만달러의 MOU를 체결하며 중동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했다.

대경에이티㈜는 두바이 W사와 자동차부품 300만달러 규모의 수출MOU를 체결했다.

한편 광주시는 일본수출 규제에 대응하기 위해 10월 중국, 11월 남미(콜롬비아, 멕시코) 등 수출 대체시장 확보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김성수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