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엽 “조국 국정조사? 지금은 윤석열 힘 실어줄 때…추후 논의”

113

대안정치 연대 유성엽 대표는 19일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의 조국 법무부 장관 일가 의혹에 대한 국정조사 요구서 제출과 관련, “지금은 윤석열 검찰총장을 믿고 힘을 실어주어야 할 때”라고 밝혔다.

유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조 장관이 사모펀드 운용사 설립에 관여한 정황이 나오는 등 의혹의 화수분이지만 모든 일에는 순서가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유 대표는 또 “소득주도 성장과 최저임금의 급격한 인상 등 모두가 우려를 표했지만 고집하다가 경제위기를 자초한 것”이라며 “조 장관 문제도 야당과 반대하는 국민 의견을 고려했다면 이런 상황에 오지 않았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유 대표는 “대통령이 조국 문제 해결을 위해 각 당 대표들과 허심탄회한 대화를 하고, 깊은 고민을 통해 결단을 내려야 한다”며 “이대로 방치하는 건 대한민국을 혼란과 추락의 길로 들어서는 것으로 방관하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서울=김선욱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