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위기상황 361가구에 긴급복지지원 2억 6596만원

22

담양군이 신속하고 적극적인 행정으로 갑작스러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위기상황 가구를 발굴, 적극적인 지원에 온 힘을 쏟고 있다.

담양군은 올 1월부터 현재까지 위기상황에 처한 361가구에 긴급복지지원을 통해 2억 6596만원을 지원했다고 17일 밝혔다.

긴급복지지원은 주소득자 또는 부소득자의 실직, 이혼, 질병, 구금 등의 갑작스러운 위기상황으로 인해 생계를 유지하기 어려운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하는 지원 제도다.

담양군 서원 주민행복과장은 “긴급복지지원 사업을 통해 위기에 놓인 군민들에게 많은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고 긴급지원 조건을 충족하지 못한 저소득층에게는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담양군복지재단 등 민간자원을 연계해 복지사각지대를 좁혀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위기상황에 놓인 어려운 이웃을 발견하면 담양군청 주민행복과(061-380-3302) 또는 읍·면사무소로 연락하면 된다.

담양=이영수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