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첨단문화복합단지에 ‘주민참여숲’ 조성

전남도 2020년 공모 선정 사업비 5억원 확보

89
담양군은 첨단문화복합단지에 '주민참여숲'을 조성한다. 첨단문화복합단지 조감도. 담양군 제공 편집에디터
담양군은 첨단문화복합단지에 '주민참여숲'을 조성한다. 첨단문화복합단지 조감도. 담양군 제공 편집에디터

담양군은 전남도에서 추진하는 2020년 주민참여숲 공모에 ‘첨단문화복합단지 풍치숲’이 선정돼 총 사업비 5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군은 첨단문화복합단지 내 근린공원으로 계획돼 있는 중앙 임야 담양읍 가산리 산 56번지 일원 태왕봉에 담양읍 주민자치회가 함께 참여해 특화수목과 야생화를 심고, 숲길조성 및 편의시설물을 설치해 자연적인 쉼터형 생활 숲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전국 최대 규모의 첨단문화복합단지 도시개발사업과 연계를 통해 다양한 유형의 녹색공간 확충과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태왕봉에는 담양군의 상징과도 같은 대나무를 비롯한 자연자원이 비교적 갖춰져 있어, 원래 형태를 최대한으로 살린 자연스럽고 아름다운 생활숲으로 정비해 거닐고 싶은 마을로 만든다.

담양군 임홍준 산림정원과장은 “내년 봄 식재사업을 성공적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차질없이 준비하겠다”며 “숲 조성뿐 아니라 유휴지와 자투리땅에 나무와 꽃을 심어 자연을 품은 생태 정원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담양=이영수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