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보, 올해 신입직원 40명 채용…”IT 인력 확대”

25

예금보험공사(예보)는 올해 40명의 신입직원을 채용한다고 10일 밝혔다.

채용 부문은 금융일반, 금융통계, 회수조사, IT 등이다.

특히 올해는 정보통신기술(ICT) 및 금융데이터 활용의 효과적 대응을 위해 IT분야 인력 채용규모를 지난해 2명에서 6명으로 늘렸다.

입사지원은 예보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23일까지 가능하다. 서류전형 합격자에 한해 필기전형 및 1·2차 면접전형을 거쳐 오는 12월 중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서류전형부터 최종 면접전형까지 채용 전 과정은 ‘블라인드 채용’으로 실시된다.

또 올해부터 서류전형 합격자 배수를 늘려 필기시험 기회를 확대하고, 면접전형에서 지원자와 평가위원 간 접촉시간을 늘려 충실한 평가를 진행할 계획이다. 장애인·보훈대상자·저소득층 등은 우대하며 비수도권 지역인재 채용 확대를 위해 전형별로 일정기준 이상 득점한 지역인재도 우대한다.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