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세계 섬음식 포럼’

산업화·고부가가치화 모색

60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신안군은 지난 6일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제1회 세계 섬음식 포럼’을 개최했다. (사진)

(사)신안군관광협의회와 서삼석 국회의원(민주당), (사)섬연구소가 공동 주최한 이번 행사는 섬음식 문화자원의 산업화와 고부가가치화 전략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포럼은 △젓갈의 세계화를 위한 종균화 전략(경기대학교 이종훈 교수) △해산물요리의 바이블, 신안, 섬 토속음식(섬연구소 강제윤 소장) △신안군 음식문화 고부가가치화와 교류네트워크 전략(문화도시공작소 인유 백형주 대표) 등의 주제발표와 토론회도 열렸다.

포럼과 더불어 서울시청 다목적홀 로비에는 새우젓(오젓, 육젓, 추젓, 중화젓), 영양젓(뻘낙지젓, 전복젓, 가리비젓), 황석어젓, 밴댕이젓, 액젓(추젓, 까나리액젓) 등 전시·시식을 통해 신안 젓갈의 무한한 가치를 확인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1004섬 신안의 섬음식을 세계인이 함께 즐기는 웰빙 푸드로 자리매김해 유네스코 섬음식 창의도시 네트워크에 가입하기 위한 발판으로 삼겠다”고 말했다.

신안=정기찬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