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제13호 태풍 ‘링링’ 대비에 만전 기한다

58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광주 동구(청장 임택)는 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함에 따라 5일 오전 동구청 3층 상황실에서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하는 등 빈틈 없는 태풍대비태세에 나선다고 밝혔다.(사진)

임택 동구청장을 비롯한 전부서 간부공무원 및 동부소방서·동부경찰서 등 유관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회의에서는 태풍이동경로 등 전반적인 기상상황을 분석하고, 태풍발생시 14개 협업기능 담당부서별 주요계획을 논의했다.

임 청장은 회의에서 “추석을 앞두고 주민들이 인적·물적 피해를 입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해 달라”고 지시했다.

동구 관계자는 “이번 태풍은 강한 비바람을 동반할 것으로 예상되므로 주민들께서는 천둥·번개가 칠 경우 건물 안이나 낮은 곳으로 대피하시고, 간판·창문 등 날아갈 위험이 있는 물건은 미리 단단히 고정하시길 당부드린다”면서 “특히 본격적으로 태풍영향권에 드는 6일부터는 재난방송을 시청·청취하면서 상황을 주시하고 가급적 외출을 삼가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오선우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