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관광두레에 광양 업체 첫 선정

옥룡이나르샤·라파라파 등 5곳

72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주관하는 ‘2019 관광두레사업 주민사업체’ 공모에 광양지역 5개 사업체가 처음으로 선정됐다.

관광두레는 관광사업 신규 창업 주민공동체 및 경영개선을 희망하는 기존 주민사업체를 발굴해 자발성과 지속가능성을 갖춘 사업체로 견인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체는 옥룡이나르샤(식음), 벼리(식음), 라파라파인형극(체험), 물빛돋을볕(식음), 우리두리썬썸(기념품) 등 5곳이다.

주민사업체는 지역관광 연관성, 자발성 및 역량, 활용가능 자원, 사업성, 사업체 구성 내용 등을 기준으로 관광두레사업단의 서면평가와 현장실사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선정된 주민사업체는 주민워크숍을 통해 전문가와 사업계획서를 작성하고, 기본적인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 견학 등을 지원받게 된다.

또 사업계획서를 바탕으로 실무전문가와 멘토링, 교육훈련, 파일럿사업, 홍보마케팅 등 역량강화 중심의 소프트웨어 지원을 받게 된다.

사업 기간은 3년이고, 사업종료 후 종합평가에서 육성 가치가 인정되면 2년간 경영진단 및 홍보마케팅 등 추가 지원을 받는다.

한편 광양시는 관광 거버넌스 구축을 위해 지역주민, 관광사업체 등 함께 하는 광양관광협의회를 구성해 협치 조직을 본격 꾸려갈 계획이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주관하는 '관광두레사업 주민사업체' 공모에 선정된 선정된 라파라파예술단. 광양시 제공 편집에디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주관하는 '관광두레사업 주민사업체' 공모에 선정된 선정된 라파라파예술단. 광양시 제공 편집에디터
광양=심재축 기자 jcsim@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