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촌·해룡산단 간담회 개최

순천시, 입주기업 피해상황 청취

85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순천시가 지난 26일 일본 수출규제에 따른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기 위해 율촌 제1산업단지를 찾아 간담회를 열었다. (사진)

이번 율촌 제1산단 방문은 일본과의 관계 악화에 따른 입주기업들의 수출규제 피해상황 및 애로사항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허석 순천시장은 산단 내 전기자전거를 생산·수출하는 ㈜마이벨로를 방문해 기업의 운영상황과 여러 고충들을 청취하며 현장을 둘러봤다. 연이어 전남테크노파크에서 율촌‧해룡산단협의회와의 간담회를 통해 일본 수출규제 예상 피해상황도 공유했다.

순천시 관계자는 “28일부터 일본의 백색국가 제외가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만큼, 이에 대비 기업들과의 끊임없는 소통을 통해 피해를 최소화하도록 적극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순천=박기현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