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로컬푸드 직거래장터 매 주말 오픈

aT 공모 ‘최종 선정’…장성호 수변길 등 2곳
중간 유통단계 없어 소비자-농업인 모두 만족

132

장성군이 한국농수산물식품유통공사(aT)가 주관한 ‘2019년 2차 농산물 정례 직거래장터 지원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장성군은 aT의 지원금 3000만 원으로 장성호 로컬푸드 직거래장터와 상무아파트 팜밀리 마켓을 정기적으로 개장하기로 했다.

장성호 로컬푸드 직거래장터는 장성군의 관광 명소인 장성호 수변길과 출렁다리를 찾는 관광객들을 위해 지난 1월 문을 열었다. 생산자 단체와 영농법인이 매주 주말마다 운영해왔으며, 최근에는 혹서기를 맞아 임시 휴장하고 새단장을 준비하던 중이었다.

농민과 군인가족이 함께 한다는 뜻으로 농가(Farm)와 군대(Military)를 합성해 이름 붙여진 팜밀리 마켓은 지난해 6월 상무아파트 내에 부지를 제공받아 만들어졌다. 지역 농민과 상무대 가족들이 모여 농·특산물 특판 행사와 아나바다 나눔 장터, 이벤트 행사 등을 함께 준비해 왔다.

장성호 로컬푸드 직거래 장터는 오는 9월 7일부터 매주 주말 및 공휴일마다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상무아파트 팜밀리 마켓 또한 오는 30일을 시작으로 매월 2, 4째 주 금요일마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정기적으로 열린다. 뿐만 아니라 직거래 장터에 참여하는 단체를 대상으로 교육 컨설팅과 홍보를 지원해 체계적인 운영 및 관리도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인해 정례화된 장성군의 직거래 장터에 많은 군민들의 참여와 관심을 당부드린다”며 “앞으로도 농업인과 소비자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아름다운 동행이 지속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장성군은 지난 4월 지역단위 푸드플랜 우수 지자체로 선정되어 체계적인 실행계획을 준비하는 동시에 NH농협장성군지부와 ‘지역 농산물 소비촉진을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지역 농산물 소비촉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오고 있다.

지난해 6월 장성 상무아파트에서 열린 농·특산물 특판 행사에서 주민들이 장성에서 생산된 농·특산품을 둘러보고 있다. 장성군 제공 편집에디터
지난해 6월 장성 상무아파트에서 열린 농·특산물 특판 행사에서 주민들이 장성에서 생산된 농·특산품을 둘러보고 있다. 장성군 제공 편집에디터

장성=유봉현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