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사 매립작업 중 호수에 트럭 추락… 운전자 숨져

139
광양경찰서 전경. 편집에디터
광양경찰서 전경. 편집에디터

광양 국가산업단지에서 작업 중이던 트럭이 호수에 빠져 차량에 탑승하고 있던 40대 운전자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광양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55분께 광양 국가산업단지 내 동호안 매립지에서 토사 매립작업을 하던 덤프트럭이 매립지 내 호수로 빠졌다.

이 사고로 A 토건 소속 덤프트럭운전자 김모(43)씨가 의식을 잃은 상태에서 발견돼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진것으로 판명됐다.

김씨는 덤프트럭을 몰고 동호안 매립지에 토사를 운반하고 있었으나, 차량이 바다에 빠지게 된 직접적인 경위는 알려지지 않고 있다.

광양경찰은 자세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광양=심재축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