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유튜브 오리지널 주인공됐다···K팝 걸그룹 최초

71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JYP엔터테인먼트가 유튜브와 함께 그룹 ‘트와이스’를 주인공으로 한 유튜브 오리지널 콘텐츠를 제작한다.

트와이스는 국내 걸그룹 최초로 유튜브 오리지널 콘텐츠의 주인공이 됐다. 유튜브 오리지널은 유튜브가 주요 가수, 크리에이터, 스튜디오 제작자들과 협업해 제작하고 있는 콘텐츠다. 유튜브 프리미엄 가입자들에게 공개된다.

국내에서는 지난해 공개된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성장 다큐멘터리 ‘방탄소년단: 번 더 스테이지’, 첫 번째 오리지널 드라마 ‘탑 매니지먼트’를 비롯해 현재까지 총 6편의 오리지널을 선보였다.

‘2019 월드투어’ 현장과 멤버들의 인터뷰를 중심으로 촬영하고 있다. 2015년 데뷔 이후 지금까지 4년여 동안 성장을 위해 흘린 땀과 눈물, 숨은 노력 등이 전달된다.

JYP는 “이번 유튜브 오리지널은 늘 밝고 활발한 웃음으로 팬들에게 건강한 에너지를 심어준 트와이스 아홉 멤버의 이면을 담아낼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올해 나머지 촬영과 후반 작업을 거쳐 2020년 상반기 세계 팬들에게 공개된다.

트와이스는 서울, 방콕, 마닐라, 싱가포르 등 아시아에 이어 지난달 17일 로스앤젤레스를 비롯한 4개 도시를 순회한 미주 투어, 그리고 쿠알라룸푸르까지 총 9개 지역 10회 공연을 성료한 올해 월드투어로 강력한 글로벌 팬덤을 입증했다.

한편 트와이스는 23일 오전 소공동 롯데호텔 서울 크리스털볼룸에서 열리는 ‘뉴시스 2019 한류 엑스포’에서 한류문화대상(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받는다. 트와이스 멤버 다현(21)과 쯔위(20)가 참석, 수상한다. 트와이스는 뮤직비디오 촬영 등 새 앨범도 준비하고 있다.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