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축산용 악취저감 미생물’ 만족도 높아

농업기술센터 보급…만족도 조사 80% 긍정 답변

60

함평군 농업기술센터가 축사 악취 민원 해결을 위해 보급한 ‘축산용 악취저감미생물’이 농가별 사용만족도 조사에서 80%의 긍정 답변을 얻은 것으로 조사됐다.

20일 함평군에 따르면 센터 유용미생물배양실에서 올해 초부터 공급한 축산용 악취저감미생물에 대한 지역 축산농가 사용 만족도 조사에서 ‘악취 제거에 효과 있다’ 등의 긍정 답변을 한 농가가 80%에 달하는 것으로 최종 집계됐다.

또 효과가 있다고 긍정 답변을 한 농가 모두 “지속해서 사용할 의향이 있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답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남도 농업기술원 축산연구소에서 개발한 악취저감미생물은 광합성균 외 2종의 혼합균으로, 균주는 부숙된 퇴비, 삭힌 홍어, 발효효소 등에서 분리한 토종미생물이다.

센터는 지난해 말 시험배양을 통해 해당 토종미생물이 축사 내 악취주요물질인 암모니아와 황화수소 가스를 각각 65%, 42% 감소시킨다는 분석 결과를 토대로, 올 3월부터 신청자 전원에게 무상 제공해왔다.

지금까지 총 28톤 가량의 악취저감미생물을 지역 축산 농가에 공급했으며 실제 공급받아 사용하는 농가 중 92%가 현재 매주 신청·공급받고 있다.

함평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실제 사용자들이 축산용 악취저감미생물에 대한 효과를 인정한 만큼 더 많은 수요가 예상된다”며 “더 많은 농가가 사용할 수 있도록 공급량을 최대한 확보해 축사 인근 악취 민원을 적극 해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악취저감미생물 배양액은 함평군민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신청 후 일주일 뒤(매주 수, 목) 농가당 40ℓ씩 무상 제공된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함평군 농업기술센터 식량작물팀(061-320-2498)으로 문의하면 된다.

함평=서영록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