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본, 기념우표 발행

'역사 속의 태극기' 16종

104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74주년 8·15 광복절을 맞아 민족의 얼과 자주독립의 염원이 깃든 태극기를 담은 ‘역사 속의 태극기’ 기념우표 16종, 112만장을 14일 발행한다.

‘역사 속의 태극기’는 우정사업본부와 문화재청이 협의를 통해 등록문화재 태극기 20개 중 16개를 선정했다.

‘데니 태극기’는 구한말 고종이 외교 고문인 미국인 오언 데니에게 하사한 것으로 우리나라에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태극기이다. 3·1운동 당시 승려들이 의병활동을 하면서 사용한 ‘진관사 소장 태극기’, 1945년 8월 15일 광복 후 완전한 독립국가의 염원을 담아 만든 ‘한국 광복군 태극기’, 김구 선생이 1941년 미국으로 가는 신부에게 건넨 ‘김구 서명문 태극기’, 한국전쟁 시 서울 수복 전투 중에 미군이 시민에게 받은 ‘미 해병대원 버스비어 기증 태극기’ 등이 담겼다.

양가람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