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소방서, 전통시장 맞춤 안전교육 실시

80
남부소방서(서장 이원용)가 7일 남구 봉선시장에서 실시한 소방안전교육에서 상인 및 시장 등이 심폐소생술을 실습하고 있다. 광주 남부소방서 제공 편집에디터
남부소방서(서장 이원용)가 7일 남구 봉선시장에서 실시한 소방안전교육에서 상인 및 시장 등이 심폐소생술을 실습하고 있다. 광주 남부소방서 제공 편집에디터

남부소방서(서장 이원용)가 7일 남구 봉선시장에 방문하여 전통시장 상인 및 관계자 30명을 대상으로 맞춤형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불특정 다수인이 출입해 화재 발생 시 많은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전통시장의 상인과 관계자를 대상으로 소방안전문화 정착과 현장대응능력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주요 교육 내용으로 △전통시장 화재 사례를 통한 화재 시 대처 요령 △ 소화기·소화전·심폐소생술 △전통시장 소방차 길 터주기 홍보 △주택용 소방시설 및 K급 소화기 설치 홍보 등이 다뤄졌다.

이원용 남부소방서장은 “점포가 밀집해 있는 시장은 화재 시 대형 화재로 확산될 우려가 많아 예방과 초기 대응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정기적인 안전교육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화재 예방에 대한 각별한 주의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한나 기자 hannah.lee@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