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 농촌 팜스테이 마을 ‘강추’

전남농협, 도내 28개 팜스테이마을 운영
한달간 농촌에서 여름휴가 보내기 캠페인

397
23일 나주역에서 전남농협과 농협 나주시지부 직원들이 여름철 휴가객을 대상으로 '농촌에서 여름휴가 보내기'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전남농협 제공 편집에디터
23일 나주역에서 전남농협과 농협 나주시지부 직원들이 여름철 휴가객을 대상으로 '농촌에서 여름휴가 보내기'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전남농협 제공 편집에디터

“올 여름 휴가는 농촌 팜스테이 마을에서 보내세요”

농협 전남지역본부(이하 전남농협)는 여름철 휴가철을 맞아 농협 팜스테이마을을 운영한다.

전남에는 현재 총 28개의 팜스테이 마을에서 체험활동, 숙박 등의 다양한 체험이 진행중이다. 광주는 무등산 수박으로 유명한 북구 금곡 팜스테이마을이 운영중에 있다.

더 많은 정보와 자세한 사항은 농협 팜스테이 홈페이지(www.farmstay.co.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남농협은 휴가객 유치를 위해 팜스테이 마을에 대한 청소 및 정비를 마친 상태이다.

전남농협은 지난 15일부터 한달간 ‘농촌에서 여름휴가 보내기 집중 캠페인’도 나서고 있다.

전남농협은 농협나주시지부와 23일 나주역(驛)사 안에서 여름철 휴가객들을 대상으로 여름나기용 부채와 농협 팜스테이 마을 소개책자를 증정하며 농촌에서 여름휴가 보내기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번 캠페인은 해마다 늘어나는 여름철 해외 휴가객들이 농촌마을에서 여름휴가를 보낼 수 있도록 전남관내 농협 팜스테이 마을을 적극 홍보하기 위해서다. 동시에 휴가객들이 팜스테이 마을에서 편하고 안전하게 쉬다 갈 수 있도록 각종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김석기 본부장은 “여름휴가철을 맞아 깨끗하고 아음다운 농촌마을에 다양한 체험과 휴식을 통해 진정한 힐링의 시간도 가지고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함께 소중한 추억을 많이 만들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팜스테이란 농장을 뜻하는 영어단어인 ‘팜(farm)’과 머문다는 의미의 ‘스테이(stay)’를 합성한 말로, 농가에서 숙식하면서 농촌의 일상을 체험하는 농촌관광을 의미한다.

23일 나주역에서 전남농협과 농협 나주시지부 직원들이 여름철 휴가객을 대상으로 '농촌에서 여름휴가 보내기'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전남농협 제공 편집에디터
23일 나주역에서 전남농협과 농협 나주시지부 직원들이 여름철 휴가객을 대상으로 '농촌에서 여름휴가 보내기'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전남농협 제공 편집에디터
김성수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