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대낮에 여성 추행한 불법체류 외국인 구속

40
광주 광산경찰서 전경. 편집에디터
광주 광산경찰서 전경. 편집에디터

광주 광산경찰은 백주 대낮에 여성의 몸을 만진 혐의(강제추행)로 러시아인 A(45)씨를 구속했다고 2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8일 오전 11시 24분께 광주 광산구 월곡동 한 시내버스정류장 주변에서 30대 여성의 신체 일부를 만진 혐의를 받는다.

경찰 조사 결과 술에 취한 A씨는 버스를 기다리던 여성을 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최초 조사에서 혐의를 강하게 부인했으나 CCTV 영상과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추궁한 경찰에 범행을 시인했다. 2016년 11월 관광비자로 입국했던 A씨는 체류 기간(두 달)이 만료된 뒤 노숙생활을 해왔다고 경찰은 밝혔다.

경찰은 A씨가 평소에도 동네 주민들을 괴롭혀온 것으로 보고 여죄를 조사하고 있다.

오선우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