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영표 정개특위위원장 “선거법, 여야 합의 처리”

24

더불어민주당은 18일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와 사법개혁특별위원회 가운데 선거법 개혁안을 다룰 정개특위를 선택하고, 위원장에 홍영표 전 원내대표를 내정했다.

국회 정개특위 위원장을 맡게 된 홍 전 원내대표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선거법은 여야 간 합의로 처리하는 게 가장 바람직하다”며 “다음 주부터 정개특위를 가동, 원만한 합의 도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홍 전 원내대표는 “선거법 개정에 대한 당위성과 필요성을 공감하면서 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개정안을 놓고 실질적이고 본격적인 여야 협상이 시작돼야 한다”며 “여야가 합의할 수 있는 선거법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홍 전 원내대표는 한국당이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위원장을 정하지 않더라도 정개특위를 먼저 가동하겠다는 입장이다.

홍 전 원내대표는 “8월 말로 시한을 정하진 않겠지만 지금부터라도 한국당이나 다른 당들이 선거법 개정 협상에 임했으면 한다”며 “한국정치를 근본적으로 바꾸기 위해 필요한 선거법 개정이기 때문에 진정성을 갖고 대화에 응해주면 좋겠다”고 야당에 주문하기도 했다.

서울=김선욱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