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 북측연결도로 13일 개통

금천교차로 상습 병목현상 완화 기대

465

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 북측 연결도로가 오는 13일 개통 예정돼 나주 금천교차로 상습 병목현상이 완화될 전망이다.

전남개발공사는 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의 교통정체 해소를 위해 나주시 산포면 국도 1호선에서 우정사업정보센터 방향으로 연결하는 북측 연결도로(길이 986m·4차선·입체교차로)를 오는 13일 오후 12시 개통한다고 11일 밝혔다.

북측 연결도로는 혁신도시 3개 시행사인 전남개발공사·한국토지주택공사(LH)·광주도시공사가 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259억원을 투입하고 전남도에서 특별교부세 20억원을 지원받아 지난 2017년 1월 착공했다. 전남개발공사가 사업시행을 맡아 이번에 도로를 개통하게 됐다.

김철신 전남개발공사 사장은 “국도1호선과 혁신도시간의 원활한 교통 흐름을 위한 입체형 교차로 도입, 발광형 교통안전시설 설치, 도로의 내부 및 외부 경관 향상을 위한 식재를 도입하는 등 이용자 및 주변 주민의 편의성을 증대시켰다”며 “이 도로개통으로 혁신도시 접근성이 높아져 도시 활성화 및 입주민의 정주여건 개선에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최동환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