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남구 GMO 퇴출 조례 발의

황도영 의원

82
광주 남구의회 황도영 의원. 편집에디터
광주 남구의회 황도영 의원. 편집에디터

광주 남구의회 황도영 의원은 10일 제260회 임시회 사회건설위원회 회의에서 ‘남구 유전자변형농산물(GMO) 및 유해물질로부터 안전한 식재료 사용에 관한 조례안’을 발의했다.

황도영 의원은 “관내 어린이집 급식에 유전자변형농산물 및 유해물질 오염 식재료가 사용되지 않도록 식재료에 대한 실태검사, 교육 및 홍보에 대한 근거를 마련함으로써 영유아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고자 조례를 발의하게 되었다”며 조례 제정 취지를 밝혔다.

조례안은 ‘유전자변형농산물’과 ‘유해물질’이라는 용어에 대하여 정의하고, 어린이집 급식에 유전자변형농산물 및 유해물질로부터 안전한 식재료가 사용될 수 있도록 검사를 실시하고 유전자변형농산물 및 유해물질이 발견됐을 경우에는 해당 식재료의 사용을 금지해야 한다는 구청장의 책무를 규정하였다.

또한, △어린이집 급식에 사용되는 식재료의 유해물질 오염 여부 실태조사 및 조치 △유전자변형농산물 및 유해물질 오염 식재료 섭취 영향에 대한 교육 및 홍보 등도 함께 규정했다.

이날 발의된 조례안은 사회건설위원회 회의에서 통과됐으며 이후 17일 열리는 제2차 본회의에서 심의․의결을 통해 제정될 예정이다.

진창일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