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경찰, 보이스피싱범 검거 기여한 은행원 표창

193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광주 북부경찰서(서장 김홍균)은 3일 광주 북구 운암동 신한은행 운암지점을 찾아 보이스피싱 피의자를 신고한 은행원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고 밝혔다.(사진)

해당 은행원은 지난 6월28일 통장에서 현금 700만원을 인출하려는 사람을 수상히 여기고 곧바로 112에 신고해 보이스피싱 인출책을 검거하는 데 기여, 피해를 예방했다.

신한은행 운암동지점장은 “은행원으로서 할 일을 했을 뿐인데, 경찰서장님이 직접 은행에 찾아와 상까지 주셔서 감사하다. 국민들의 소중한 예금을 지키는 은행원이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보이스피싱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선우 기자 sunwoo.oh@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