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타이위안시와 자매도시 협약

순천시, 경제·문화 등 교류협력

15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순천시가 지난 25일 중국 산시성 타이위안시와 자매도시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전남도 주관으로 개최된 중국 ‘산시성 날’ 행사에서 양 도시는 호혜평등의 원칙에 따라 경제, 무역, 과학기술, 문화, 교육, 체육, 인재 등의 분야에서 다양한 교류와 협력사업을 추진하고 공동 발전을 도모하기로 했다.

지난해 8월 타이위안시 대표단이 순천시를 방문해 자매도시 의향서를 교환한 뒤 양 도시는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협력사업을 이어 오고 있다.

타이위안시는 중국 산시성 성도로 434만명의 인구와 광업, 철강, 기계, 화학, 에너지 산업의 중심도시로 2500여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문화적 명소다.

순천=박기현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