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동부권 통합청사 유치 ‘시민 축하연’

허석 순천시장 “건립 첫 걸음부터 시민과 함께 할 것”

19
지난 24일 순천시 해룡면 신대지구 통합청사 부지에서 열린 전남도 동부권 통합청사 유치 시민 축하연에서 참가자들이 기념 풍선을 날리고 있다. 순천시 제공 편집에디터
지난 24일 순천시 해룡면 신대지구 통합청사 부지에서 열린 전남도 동부권 통합청사 유치 시민 축하연에서 참가자들이 기념 풍선을 날리고 있다. 순천시 제공 편집에디터

순천시가 지난 24일 전남도 동부권 통합청사 건립 부지가 순천시 신대지구로 최종 확정된 것을 기념해 해룡면 신대지구 통합청사 부지에서 시민 축하연을 열었다.

이날 행사는 신대지역 주민을 비롯한 시민, 통합청사 유치를 축하하는 주요 기관·단체장, 시·도의원 등이 참석했다.

허석 순천시장은 “동부권 통합청사 유치는 28만 시민들께서 보내주신 성원과 간절한 염원 덕분”이라며 “동부권의 화합과 상생의 길을 열어갈 수 있도록 통합청사 건립의 첫 걸음부터 시민과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 산하 직원 260여 명이 근무하게 되는 동부권 통합청사는 3만3000여㎡ 부지에 325억원을 들여 2022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순천시는 통합청사가 건립될 신대지구에 유·청소년 다목적 수영장, 도서관, 로컬푸드 직매장, 119 안전센터 등 시민 편의와 안전을 위한 생활 SOC 사업들을 종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시민 오모(60·저전동)씨는 “순천시민과 동부지역 주민들의 오랜 숙원이던 도청 2청사 사업이 가시화돼 동부권 주민들이 크게 환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순천=정경택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