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취해 동거인에게 흉기 휘두른 40대 구속

76
광주 북부경찰서 전경. 편집에디터
광주 북부경찰서 전경. 편집에디터

광주 북부경찰은 25일 동거인에게 흉기를 휘둘러 상처를 입힌 혐의(특수상해)로 김모(45)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김씨는 지난 22일 오전 10시55분께 광주 북구 모 아파트에서 동거하던 A(49)씨에게 흉기를 휘둘러 상처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만취한 김씨는 A씨와 말다툼을 하던 중 주먹·술병·흉기를 차례로 휘두른 것으로 확인됐다.

특별한 주거지와 직업이 없는 김씨는 지난해 8월 지역의 한 공원에서 함께 술을 마시던 A씨와 친해져 A씨 집에서 동거해 온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김씨와 A씨가 평소 알코올 중독 증세를 보인 것으로 보고, A씨에 대한 치료를 도울 방침이다.

오선우 기자 sunwoo.oh@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