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자매결연 지자체 감자 8톤 공급

서울 강복구 등 전국 6곳 교류 차원

60

보성군은 18일부터 자매결연 지자체에 보성 특산품인 보성감자를 공급해 상생과 협력 등 교류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보성군은 청정지역인 회천면에서 재배한 수미품종 감자를 서울시 강북구, 성북구, 동대문구와 인천시 동구, 대구시 북구 및 광주시 동구 등 총 6개 지자체에 8톤을 공급한다.

특히, 해당 지자체에 공급하는 감자는 재배지역에서 바로 수확한 우수한 제품만을 엄선해서 전달했다.

자매결연 지자체인 서울시 강북구청 대외협력팀장은 “2009년부터 매년 직송하는 보성 회천감자를 먹고 있는데 그 맛이 일품이라면서 재구매를 희망하는 직원들이 많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자매결연 지자체의 공무원 및 주민 등을 대상으로 감자를 비롯한 농·특산물 직거래 등을 통해 지역 농가소득창출에 기여하고 있다.

보성=문주현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