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콩 파종기 현장 연시회

밭작물 식량자급률 향상 위해

66
지난 14일 구례군 용방면에서 열린 콩 파종기 현장 연시회에서 관계자가 콩 파종기를 활용한 농사법을 선보이고 있다. 구례군 제공 편집에디터
지난 14일 구례군 용방면에서 열린 콩 파종기 현장 연시회에서 관계자가 콩 파종기를 활용한 농사법을 선보이고 있다. 구례군 제공 편집에디터

구례군이 지난 14일 용방면 콩 작목반 포장에서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신청 농가와 담당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콩 파종기 현장연시회를 개최했다.

이번 현장연시회는 쌀 과잉문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밭작물의 식량자급률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연시회에는 용방 콩 작목반 고정주 반장의 콩 작목 재배 도입 배경과 이후 농사 계획을 듣고, 콩 파종기 업체의 기계 설명과 연시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연시회에서는 한 줄 재배, 두 줄 재배, 비닐 피복과 배토를 동시에 할 수 있는 기계 등 세 가지 기종을 소개해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참여농가의 눈길을 끌었다.

구례군 농업기술센터 박노진 소장은 “기후 변화에 따른 국제 곡물가 상승 등 농가 경영상의 어려움이 많다”며 “이번 연시회를 통해 현장 기술지원은 물론이고, 콩을 새로운 틈새작목으로 육성해 농가의 경쟁력을 키워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구례=김상현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