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세관 개청 39주년 기념식…유공직원 등 12명 표창

67

광주본부세관은 14일 정부청사 11층 강당에서 개청 제39주년 기념식을 갖고 유공 직원과 관세행정 협조자 등 12명을 포상했다고 16일 밝혔다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

광주본부세관은 지난 1957년 1월25일 목포세관 광주감시서로 출발한 이후 1980년 6월 14일 개청해 올해로 39주년을 맞았다.

대전·광주 등 2개 광역시와 충남 일부, 전남·북, 제주도까지 우리나라 국토의 30%를 차지하는 서남부 내륙과 공항만을 관할하는 중추세관이다.

광주세관은 이날 기념식에서 FTA활용 수출기업의 검증 피해 방지에 기여한 광주세관 오가영 관세행정관 등 9명과 관세행정 협조에 공헌한 3명에게 각각 표창장을 수여했다.

김광호 광주본부세관장은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 수출입 기업을 위한 지원에 더욱 노력해 달라”며 “소통과 토론을 기반으로 자율에 입각한 바람직한 조직문화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기수 기자 kisoo.lee@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