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축구 열풍, 이란전 화요일 시청률 1위

11

축구 열풍에 한국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시청률이 높게 나왔다.

시청률 조사회사 TNMS 미디어 데이터에 따르면 11일 오후 7시50분부터 KBS 2TV에서 방송한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대한민국 대 이란 경기 중계 방송이 전국 시청률 16.4%를 기록했다. 전날 동 시간대 KBS 2TV 시청률 6.6%보다 9.8% 포인트나 올랐다.

이날 전체 프로그램 시청률 1위도 차지했다. 공격수 황의조(27)가 후반 12분 선제골에 성공하는 순간 분당 최고 시청률은 18.5%까지 찍었다. 한국 축구 대표팀은 이란 축구 대표팀과 1대 1 무승부로 경기를 마감했다.

이날 축구 중계로 KBS 2TV 일일극 ‘태양의 계절’과 ‘글로벌24’는 결방했다.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