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그날 내가 겪은 광주, 지금 당신의 5·18

75

그날, 내가 겪은 광주는 저 먼 곳에 있었던 당신이 겪은 광주입니다.

그날, 아버지가 겪은 광주는 태어나지도 않았던 내가 겪은 광주입니다.

5·18광주는 대한민국 모든 이의 가슴에 맺힌 상흔입니다.

꾸짖을 것 꾸짖고, 용서할 것 용서하고 싶습니다.

그러기 위해 어서 빨리 가려낼 것 가려내고 밝혀낼 것 밝힙시다.

빛고을, 광주에 더 큰 빛이 감돌도록 5•18 평화의 광주를 함께 만들어 갑시다.

채창민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