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춤꾼무대’ 스트릿댄스배틀 라인업 ‘광주에서 열려

힙합· 왁킹 ·팝핑· 프리스타일 800명 참여
11~12일 광주 아르코57콘서트홀서

348
세계 춤꾼들의 무대 '2019 스트릿댄스 배틀 LINE UP'(이하 '라인업')이 오는 11일과 12일 광주 아르코57 콘서트홀(광주 동구 황금동 57번지 6층)에서 국내외 댄서 8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라인업 참가자가 공연을 펼치고 있는 모습. 광주문화재단 제공. 편집에디터
세계 춤꾼들의 무대 '2019 스트릿댄스 배틀 LINE UP'(이하 '라인업')이 오는 11일과 12일 광주 아르코57 콘서트홀(광주 동구 황금동 57번지 6층)에서 국내외 댄서 8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라인업 참가자가 공연을 펼치고 있는 모습. 광주문화재단 제공. 편집에디터

세계 춤꾼들의 무대 ‘2019 스트릿댄스 배틀 LINE UP'(이하 ‘라인업’)이 오는 11일과 12일 광주 아르코57 콘서트홀(광주 동구 황금동 57번지 6층)에서 열린다.

힙합, 왁킹, 팝핑, 프리스타일 스트릿댄스 장르로 열리는 이번 공연은 대한민국을 비롯해 전 세계적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댄서들을 초청해 눈앞에서 직접 그들의 쇼를 관람할 수 있으며, 또한 타 지역 댄서들 간 교류의 장으로 꾸려질 예정이다.

오는 11일 오후1시부터 스트릿댄서 800여팀(명)의 예선 및 16강전이 힙합, 왁킹, 팝핑, 프리스타일 장르 순으로 진행된다.

12일오후3시 본선 및 결승전에는 심사위원들의 무대와 상위 8명의 토너먼트 배틀, 4강 및 결승과 쇼케이스 무대가 열린다.

배틀은 일반적 대회의 개념과 달리 양측이 서로를 꺾기 위해 전투적으로 춤의 기량을 겨루는 것을 의미한다.

스트릿댄스가 지니는 즉흥적 요소와 맞물려 스트릿댄스의 고유한 문화적 현상으로 널리 인식되고 있다. 모든 상황이 정해져 있는 일반 공연과 달리 참가자가 DJ의 즉흥적 음악에 따라 매번 다른 상황이 연출되어 색다른 공연을 체험할 수 있다.

이번 공연에는 세계적인 댄서로 활동 중인 힙합, 왁킹, 팝핑, 프리스타일 장르별 심사위원 3인이 참여한다.

 힙합은 YOKOI(요꼬이), JOEDANCE8(조댄서), DROP(드랍)이 ,왁킹은 HANS(한스), LIP J(립제이), WACOON(와쿤)이 ,팝핑은 POPPIN ZERO(팝핀제로), POPPIN J(팝핀제이), HOZIN(호진)이, 프리스타일은 LOCKWOONG(락웅), SOUL K(소울케이), RHYTHMGATE(리듬게이트)이 대회 심사위원으로 나선다.

또 장르별 DJ (1인)으로는 SATOCI(사토시·힙합) , SOM(솜·왁킹),MARCIA(마샤·팝핑)·DULOCK(듀락·팝핑 MC)이 참여하고, 쇼케이스 게스트로 COSMIC D-FLO(코스믹디플로)와 THE HEIMA(더 헤이마)가 참여해 화려한 퍼포먼스와 볼거리를 선보인다.

특히 힙합 장르 심사위원인 YOKOI(요꼬이)는 1990년대 중반부터 유럽과 아시아에 큰 영향을 주며 스트릿댄서 최초의 무대 공연과 전국 투어 등을 통해 스트릿댄스의 대중성과 가능성을 통한 새로운 길을 만들어왔다.

토너먼트 배틀을 함께 치룰 배틀 게스트에는 COVA(코바), GV(쥐브이), BECKY(베키), Q-VO(큐보·이상 힙합) , PEANUT(피넛), WAACKXXXY(왁씨), DASOUL(다소울), EL J(엘제이·이상 왁킹), TAI(타이), EUN G(은지), FIREBAC(파이어박), JAYGEE(제이지·이상 팝핑),YOONJI(윤지·프리스타일)가 참여해 이번 ‘라인업’을 더욱 기대하게 만든다.

올해로 5년차를 맞아 1박 2일간 진행되는 이번 ‘라인업’은 해를 더할수록 관심이 증폭돼 전국의 스트릿댄서들 뿐만 아니라 중국, 일본, 말레이시아 등지의 세계 댄서들이 관심을 보이며 약 800여명의 댄서가 참가 신청을 마친 상태이다.

빛고을댄서스 신승훈 대표는 “매년 ‘라인업’을 개최하며 참가자와 관객들에게 공연뿐 아니라 광주의 먹거리, 즐길거리, 그리고 광주 거리 곳곳에서 이어져 왔던 스트릿댄스 문화 등 자랑하고 싶은 것들이 많았는데, 당일 공연장 근처만 잠깐 맛보고 돌아가는 것 같아 아쉬웠다.”며 “광주에서 머무르고 즐기며, 전국의 댄서들과 소통하고 교류할 뿐 만 아니라 오늘의 기억으로 광주를 다시 찾을 수 있는 독특한 지역문화가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스트릿댄스 배틀 ‘라인업’ 은 빛고을댄서스가 2014년부터 건전한 청소년 문화를 만들어가기 위한 스트릿댄스 장르 대중화를 위해 매년 개최하고 있는 행사로, 올해도 광주광역시와 광주문화재단이 함께하는 2019문화예술펀딩프로젝트 만세만세 만(萬)만(滿)계에 참여해 모금활동을 진행했다.

지난달 8일부터 29일까지 약 한달 간 네이버 해피빈을 통한 온라인 모금과 오프라인 모금 활동을 진행, 온라인 210만원과 오프라인 1290만원을 모금해 목표금액인 1500만원을 달성해 매칭지원금 1500만원을 더해 총 3000만원의 사업비로 스트릿댄스 배틀 ‘라인업’을 개최한다.

관람문의는 빛고을댄서스 062-236-2019/010-2680-4815.

양가람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