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농수산식품 770만 달러 계약

67

전남도는 농수산식품 수출 판로 확대 및 신규 거래선 확보를 위해 목포시에서 해외 바이어 초청 수출 상담회를 열어 총 770만 달러 규모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올들어 처음 열린 해외 바이어 초청 수출 상담회에는 미국, 중국, 일본 등 8개국에서 바이어 19명이 참여했다.

전남 지역 72개 농수산식품 수출기업이 수출 상담 247건을 진행한 결과 미국 울타리몰(WooltariUSA)과 3개 기업이 80만 달러 수출 협약을 맺은 것을 비롯해 28개 기업이 바이어 16명과 MOU 포함해 이 같은 액수의 계약을 했다.

수출 상담장에서 계약은 이뤄지지 않았으나 관심이 높은 품목은 해당 기업이 바이어들을 생산 현장으로 초청해 추가상담을 이어갔다.

선경일 전남도 국제협력관은 “농수산식품 수출상담회는 해외 바이어들에게 다양한 농수산 수출 상품을 소개함으로써 신규 수출 거래선을 발굴하는 것이 주요한 목적”이라며 “앞으로도 농수산식품 수출 확대를 위해 우수한 해외 바이어 발굴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동환 기자 cdstone@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