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전동 휠체어·스쿠터 급속 충전기 확대

장애인·노인 등 교통약자 이동권 보장

89
광주 남구청 전경 편집에디터
광주 남구청 전경 편집에디터

광주 남구가 장애인과 노인 등 교통약자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관내 전동 휠체어·스쿠터 급속 충전기 확장에 나선다.

28일 남구에 따르면 관내 전동 보장구 사용 장애인·노인 등 교통약자에게 무료 충전을 할 수 있는 기반 인프라를 구축‧제공을 통한 복지 증진을 위해 올해 관내 10곳에 급속 충전기를 추가 설치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남구는 다음 달 초순부터 급속 충전기 설치를 위한 장소 파악 및 수요 조사를 할 예정이다.

특히 장애인들의 이동 편의 증진 및 효율적 관리가 이뤄질 수 있도록 각 동 행정복지센터 등 공공시설 위주로 급속 충전기를 설치할 방침이며, 설치 작업은 오는 5월 말께 완료될 것으로 전망된다.

급속 충전기 제품 사양은 2명이 동시에 충전할 수 있으며, 2시간가량 충전을 하면 배터리 용량이 완충되는 모델이다.

올해 10곳에 급속 충전기 시설이 구축되면 남구 관내에서는 총 17곳에서 전동 휠체어 등을 무료로 충전할 수 있게 된다.

현재 급속 충전기 시설이 구축된 곳은 △남구청 민원실 △남구 장애인복지관 △남구 장애인협회 △열린케어 장애인 자립생활센터 △남구 시각 장애인복지관 △봉선1동 행정복지센터 △효덕동 행정복지센터 등 7곳이다.

남구 관계자는 “장애인과 노인 등 교통약자들이 어느 곳을 가더라도 이동에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면서 “이를 통해 교통약자들의 사회활동 참여도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한나 기자 hannah.lee@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