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치매센터 희망세상과 협약

사전 예방·조기 검진 프로그램 제공

12

순천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17일 독거노인들의 치매 예방을 위해 (사)희망세상과 원활한 치매 예방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서용석 보건소장과 허병주 (사)희망세상 이사장은 이날 독거노인들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생활관리사 인력을 활용해 치매 미 검진자 발굴과 치매예방 강화 등 치매 사전 예방과 점검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사)희망세상에서 활동하고 있는 생활관리사들은 치매 전문교육을 받은 후 미검진 노인에게 치매안심센터를 방문해 조기 검진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안내하고, 보건소에서는 치매 예방 체조, 워크북을 활용한 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서용석 보건소장은 “생활관리사들이 지역 내 독거 어르신들을 돌봄과 치매예방 활동에 보다 적극적으로 참여함으로써 ‘더 따뜻한 복지 도시’ 순천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순천=정경택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