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스마트시티 도시재생뉴딜사업 선정

전국 유일…역세권 주변에 340억원 투입

73

순천시가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스마트시티형 도시재생’사업에 전국에서 유일하게 선정됐다.

순천시는 이번 순천역세권 주변 20만㎡를 대상으로 한 중심시가지형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동시에 ‘스마트시티사업’에도 선정돼 5년간 국비 20억원을 포함해 40억원을 투입하게 된다. 이로써 역세권 도시재생뉴딜사업은 스마트시티사업비 40억원을 포함해 총 340억원이 투입된다.

순천시는 이번 공모를 위해 대상지역의 사전 현장조사와 함께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2014년부터 2019년까지 소셜데이터와 유동인구, 민원데이터를 이용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사업을 발굴했다.

순천시 관계자는 “순천역세권 도시재생사업과 연계해 지역주민협의체 중심의 민·관·학·연 스마트시티 거버넌스를 구성할 계획”이라며 “기획에서 구축, 시범운영, 고도화까지 모든 과정에 주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도시재생뉴딜 스마트시티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스마트시티형 도시재생' 사업에 전국에서 유일하게 선정된 순천역세권 주변. 순천시 제공 편집에디터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스마트시티형 도시재생' 사업에 전국에서 유일하게 선정된 순천역세권 주변. 순천시 제공
순천=심재축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