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화당 북구을 지역위원회 개편대회

16일 오후 2시 5·18 망언 규탄대회도

51
민주평화당 최경환 의원. 뉴시스 편집에디터
민주평화당 최경환 의원. 뉴시스

민주평화당 북구을 지역위원회는 오는 16일 오후 2시 북구 삼각동 남도향토음식박물관에서 ‘지역위원회 개편대회 및 5·18 망언 규탄대회’를 연다. 현재 민주평화당 북구을 지역위원장은 같은 당 최경환 최고위원이다. 이번 지역위원회 개편대회 및 5·18 망언 규탄대회는 당원들과 5·18민주화운동 관련 인사,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한다.

1부 개편대회에서는 지역위원장 인준과 상무위원 선출 등의 안건이 처리되고, 2부 ‘5·18 망언 규탄대회’에서는 림추섭 5·18 역사왜곡처벌 광주운동본부 공동대표의 발언을 시작으로 시민사회단체, 어르신, 여성, 청년, 학생 등 각계 대표 5명이 규탄 발언을 할 예정이다. 이어 결의문 낭독과 구호제창,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순으로 진행된다.

최경환 의원은 “자유한국당이 5·18 망언 3인방 제명 문제, 역사왜곡처벌법 제정 문제, 진상규명위원회 추천과 구성 문제에 대해 발목을 잡고 있어 국민적 분노가 높아가고 있다”며 “자유한국당은 망언 3인방을 국회에서 제명하고, 제대로 된 진상조사위원을 조속히 추천해 조사위원회가 정상적으로 출범할 수 있도록 협조해야 한다”고 말했다.

진창일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