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7~8급 공무원 30여 명 전입 추진

12일까지 접수…27일 필기시험 후 면접으로 선발

580

전남도는 전남 시군 및 전국 지자체 공무원을 대상으로 2019년 제1회 전남도 전입시험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전입시험 선발 인원은 일반행정 20명과 사회복지, 농업, 녹지, 환경, 식품위생, 도시계획, 건축, 연구·지도사 12명 등 총 11개 직류 32명이다.

전입시험 응시자격은 전남도로 전출 동의가 가능한 공무원 가운데 시군 공무원의 경우 7급은 해당 직급 4년 미만이어야 하고, 8급은 근무연한에 제한이 없다.

특히 전입 공무원의 사기 진작과 조직의 활력 제고를 위해 도 전입 후 승진 제한 기간을 8급의 경우 1년이었던 것을 6개월로 완화해 이번 전입시험에 합격하는 직원부터 적용키로 했다.

이는 시군 및 다른 기관과의 인사교류를 활성화함으로써, 다양한 행정경험을 바탕으로 한 실효성과 체감도 높은 정책을 추진하려는 의지가 반영된 것이다.

전입시험 응시를 바라는 공무원은 해당 자치단체장에게 신청해 자치단체장의 추천을 받아 오는 12일까지 전남도 행정지원과로 추천서를 제출하면 된다.

필기시험은 ‘일반상식’과 최소한의 행정실무 능력을 검증하는 ‘행정실무’ 두 과목으로, 27일 도청 김대중강당에서 실시할 예정이다.

최동환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