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의회 “한전공대 설립 축하·적극 협력”

169

광주시의회가 한전공대 부지 선정에 대한 축하와 상생협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광주시의회는 29일 “한전공대 부지 선정결과에 대한 축하와 대학의 조기건립과 발전을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광주시의회는 한전공대 부지로 나주 부영CC가 선정된 점에 대해 광주·전남 빛가람혁신도시가 더욱 발전할 수 있는 계기라고 평가했다. 또한 한전공대 부지선정을 계기로 광주 군공항 이전, 빛가람혁신도시 공동발전기금 조성 등 상생발전 사안에 대해서도 시·도가 협력하길 당부했다.

광주시의회는 “한전공대를 세계적인 에너지 특화공과대학으로 발전시킬 수 있는 연구환경과 인프라, 우수한 정주여건을 갖춘 우리 광주의 입장에서는 아쉬움이 있는 것도 사실이다”며 “하지만 광주와 전남은 한 뿌리이고 함께할 운명공동체이기에 이번 부지 결정을 흔쾌히 수용한다. 한전공대가 조기 건립되고 세계적 대학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전했다.

진창일 기자 changil.jin@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