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모바일 번호표 시행 고객 편의 제고

오늘부터 광주·전남 영업점

48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28일부터 광주·전남지역 영업점을 대상으로 모바일 번호표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모바일 번호표 서비스는 스마트폰으로 영업점 대기 현황을 조회하고, 은행 방문 전에 번호표를 미리 발급할 수 있어 본 서비스 시행 시 고객의 대기시간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 서비스는 영업일 기준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광주은행 ‘모바일웹뱅킹’에 접속하여 ‘지점정보’ 메뉴에서 이용할 수 있고, 기존에 영업점에서 내점고객의 니즈에 맞춰 입출금, 상담, 대출 창구로 분리하여 운영하고 있는 점을 반영해 모바일 번호표 발급 시에도 해당 업무를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광주은행 ‘모바일 번호표’ 서비스는 타행 서비스보다 접근성이 높다. 타행에서 제공하는 ‘모바일 번호표’ 서비스가 해당 은행 어플을 다운받아 이용할 수 있는 것에 반해 광주은행 ‘모바일 번호표’ 서비스는 어플 설치 및 로그인 과정 없이 모바일웹브라우저에 접속해 즉시 번호표를 발급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광주은행을 처음 거래하는 고객이라면 은행 방문 전에 고객정보를 미리 등록하고 번호표를 발급받을 수 있어 업무 처리 시간을 절약하는 편리함까지 제공한다.

 편집에디터
박간재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