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친환경 전기·수소 저상버스 36대 시범도입

41

광주시는 11일 교통약자의 이동편익을 높이기 위해 올해 전기저상버스 30대와 수소저상버스 6대 등 총 36대를 시범도입한다고 밝혔다.

지난 2005년부터 도입된 저상버스는 장애인들이 휠체어를 탄 채 다른 사람의 도움없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오를 수 있도록 경사판이 설치됐다. 현재 01번, 07번 등 35개 대형버스 노선에 213대가 운행하고 있다.

광주시는 올해 전기저상버스 30대를 도입해 전기충전인프라 설치가 가능한 공영차고지를 기·종점으로 하는 노선에 투입한다. 또 오는 2022년까지 전기저상버스를 248대로 확대할 계획이다.

수소저상버스 6대는 수소충전소를 경유하는 노선을 중심으로 시범 운행된다. 2022년까지 총 66대를 도입할 예정이다.

광주시는 2021년까지 시내버스 총 운행대수 999대 가운데 45%인 450대까지 저상버스를 확대할 방침이다.

광주시 관계자는 “연 2차례 이상 저상버스 도입사업에 대해 장애인 단체와 시책을 공유하고 있다”며 “저상버스를 확대해 교통약자들이 불편없이 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