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영표, 광주형 일자리 무산에 “대안 찾아내겠다”

117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6일 ‘광주형 일자리’가 무산 위기에 봉착한 것과 관련해 “저희들은 물론 광주에서도 계속 기대를 걸고 설득해보겠지만 다른 대안을 분명하게 찾아내겠다”고 했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어제 광주형 일자리가 사실상 무산됐다”며 “문재인 정부가 출범하고 나서 몇 차례 합의했다가 안됐는데 정말 유감스럽다”고 했다.

이어 “지방 일자리, 한국 제조업 산업을 다시 부흥시키기 위한 새로운 모델로 온 국민이 기쁜 소식을 기다리고 있었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마지막에 합의가 깨지면서 광주형 일자리가 좌초됐다. 저희들은 물론 광주에서도 계속 기대를 걸고 설득해보겠지만 다른 대안을 분명하게 찾아내겠다”고 했다.

김태년 정책위 의장은 “광주형 일자리가 무산된 것은 아니다”며 “(홍 원내대표는) 아직 최종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는 뜻으로 말했다”고 부연했다.

한편,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이날 예정됐던 광주형 일자리 타결 협약 체결 및 조인식에 참석할 예정이었지만 광주시와 현대차간 협상이 부결되면서 일정을 취소했다.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