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상무지구 주차난 해소될까

국·시비 52억원 확보… 내년 공영주차장 조성

249

광주 서구 상무지구에 공영주차장이 들어선다.

2일 서구에 따르면 상무지구 주차난 해소를 위한 공영주차장 국비사업 선정으로 국·시비 52억5000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에 서구는 광명메이루즈 주변 보행자광장 및 느티나무 어린이공원 2개소가 선정됐으며, 내년부터 공영주차장 조성사업에 들어갈 예정이다.

지난해 서구는 주차장 부지 확보가 어려운 택지개발지구(상무,금호,풍암,동천)내 공영주차장 조성을 위해 ‘보행자광장 및 어린이공원을 활용한 지하주차장 건설 타당성 용역’을 실시했다.

용역결과 우선적으로 주차수요가 높은 상무지구 2개소에 대해 사업을 신청한 결과 국비 35억원과 시비 17억 5000만원을 확보하게 된 것.

상무지구 광명메이루즈 주변 보행자광장과 광주시 의회 옆 느티나무 어린이공원에 85면 규모의 지하 공영주차장 조성사업이 내년부터 실시된다.

서구 관계자는 “지속적인 국·시비 확보를 통해 택지개발지구 주차환경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며 “이번 지하주차장 조성과 함께 20년이 지나 노후화된 지상 보행자 광장 및 공원도 정비하는 등 상무지구 도시미관을 개선해 나가겠다” 고 말했다.

강송희 기자 songhee.kang@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