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투수 정용운 내달 2일 결혼

신부는 4살 연상 김화니(32)씨

175

KIA 타이거즈 투수 정용운과 김화니씨의 웨딩포토. KIA 타이거즈 제공 최황지 기자 orchid@jnilbo.com
KIA 타이거즈 투수 정용운과 김화니씨의 웨딩포토. KIA 타이거즈 제공 최황지 기자 orchid@jnilbo.com

KIA타이거즈 투수 정용운(28)이 화촉을 밝힌다.

정용운은 오는 12월 2일 오후 1시 광주 웨딩그룹 위더스 5층 엘린홀에서 신부 김화니(32)씨와 웨딩마치를 울린다.

정용운은 3년 전 지인의 소개로 광주지역 보건소에서 간호사로 근무하는 김 씨를 처음 만났다. 3년여 동안 알콩달콩 사랑을 키워온 이들은 마침내 백년가약을 맺게 됐다.

정용운-김화니 커플은 하와이로 7일간 신혼여행을 다녀온 뒤 광주광역시 봉선동에 신접살림을 차릴 예정이다.

최황지 기자 orchid@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