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서 1t트럭, 유턴하던 택시 들이받아

102

7일 오전 6시59분께 완도군 고금면의 한 휴게소 앞 편도 1차선 도로에서 A(64)씨가 몰던 1t트럭이 앞서가던 B(59)씨의 택시 측면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A씨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B씨와 트럭에 타고 있던 A씨의 아내 C(57·여)씨도 크게 다쳐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택시가 중앙선을 넘어 불법 유턴을 하다가 난 사고가 아닌가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완도=최경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