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단침입·주민 상습 폭행 50대 입건

96

다세대 원룸에 무단침입하는 것도 모자라, 주민들을 상습적으로 폭행한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남부경찰은 30일 다세대 원룸 보일러실에 침입해 침대 덮개에 불을 피운 혐의(현주건조물방화미수) 등으로 A(50)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2일부터 25일까지 광주 남구 백운동 한 다세대 원룸 4층 보일러실에 침입하고, 원룸 세입자 및 주민들을 상습적으로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플라스틱 신발장과 쇠파이프로 주민들의 얼굴과 팔을 때리고, 남구청 직원에게 ‘수급비를 입금하라’며 화분을 던지고 책상 유리를 깨트린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노숙 생활을 하는 A씨의 주거지 불분명하고 상습적으로 폭행을 일삼아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여죄를 조사할 방침이다.

강송희 기자 songhee.kang@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