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형 봉고3’ 출시

기아차, 편의·안전성 강화

1236
 박간재 기자 kanjae.park@jnilbo.com
박간재 기자 [email protected]

기아자동차는 편의성과 안전성을 강화한 ‘2019년형 봉고3’를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봉고3에는 운전자들의 후방 주차를 손쉽게 도와줄 ‘후방 주차보조 시스템’이 모든 트림에 기본으로 적용됐으며 사륜구동(4WD) 차량에 운전석 에어백이 기본으로 탑재돼 안전성을 높였다.

봉고3는 소형 트럭의 본질인 화물 적재 능력에서 동급 최고수준의 강점을 자랑한다. 적재함의 높이가 낮아 화물을 싣고 내리는데 용이하고 단단한 하체구조와 ‘ㄷ’자 형태의 이중 폐단면 프레임이 적용돼 고중량의 화물도 안정적으로 운송할 수 있다.

차량 최소 회전반경이 짧아 차선 이동과 골목길 진입에 유리하며 1.2톤 라인업 등을 보유해 다양한 사업환경에서도 최적의 성능을 발휘할 수 있다.

2019년형 봉고3의 판매 가격은 △1톤 표준캡 모델 1530~1773만원 △1톤 킹캡 모델 1540~1790만원 △1톤 더블캡 모델 1669~1918만원 △1톤 사륜구동 표준캡 모델 1735~1919만원 △1톤 사륜구동 킹캡 모델 1745~1931만원 △1.2톤 킹캡 모델 1913~2049만원 등으로 책정됐다.

박간재 기자 [email protected]